Search

한중문화교류의 해 기념 한중미술협회 초대전 성료

갤러리 관악 ‘한중문화교류의 해’ 특별 초대

- 작게+ 크게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1-04-28

▲ 윤상민작.하늘을 향한 외침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이 2021, 2022년을 한중문화교류의 해를 정함에 관악구청이 운영하는 갤러리 관악은 한중작가들의 모임인 한중미술협회 초대전’이 2021329()부터 48() 까지 관악구청 2층에 있는 갤러리에서 개최했다.

 

한중미술협회는 2009년 창립 이래 한국의 국회를 비롯해 국방부, 서울시의회, 주한 중국문화원 등 여러 공공기관에서 초대전과 중국의 북경의 칭화대학교, 주중 한국문화원, 798 선아트스페이스 갤러리, 광저우 미술대학, 노신미술대학, 위해시립미술관, 루산시립미술관, 초원 시립미술관 등에서 초대 전시를 소화한 단체다.

 

 

이번 관악 초대전에는 차홍규(하이브리드) 명예회장을 비롯해 윤상민(사진)회장, 이지연(서양화), 정희애(캘리그라피), 박경묵(한국화), 류안(사진), 백희영(서예), 구경미(서양화), 오미자(민화), 김미행(세라믹판화), 이석우(도예), 신재호(한국화), 김형준(한국화), 이상순(서양화), 정원일(사진), 김국(서양화), 민지혜(섬유) 17명의 한국작가와 중국의 세계적 작가인 陽子(사진) 車薪(서예) 6명의 중국작가 등 총 24명의 작가들이 다양한 분야의 작품들을 선보여 한자리에서 다양한 작품을 볼 수 있는 흔치 않는 기회가 됐다.

 

한중미술협회는 한중문화교류의 해를 맞이해 이번 관악갤러리 초대전을 시작으로 423일 중국 광주총영사관의 후원을 받아 광주차이나센터와 공동 주최로 광주에서 전시를, 7월에는 중국 광주총영사관과 세한대의 후원으로 목포 공자학원과 공동으로 목포에서 전시를, 9월에는 중국 제주총영사관과 한라대의 후원으로 제주공자학원과 공동으로 제주에서 전시할 예정이다.

 

 

 

초대전이 열리는 갤러리 관악은 관악구청 2층에 위치하며 토요일과 일요일, 공휴일은 휴관, 평일 10:00부터 18:00까지 개관한다. 문의(02-879-5617)

 

▲ 차신.龍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한국재활용신문. All rights reserved.